[산업통상자원부] 탄소 감축 길 여는 ‘글로벌 넷제로 커넥션’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언론보도Press Release

협회는 정부의 에너지관련 정책 수립 및 지원, 회원 간 비즈니스 모델 공유 및 애로사항 해소, 정책제도 개선연구, 해외 진출지원, 산업의 보급·확산 및 이용 촉진 기반조성, 신기술 연구 및 인재양성 등의 사업을 주도적으로 추진하고 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 탄소 감축 길 여는 ‘글로벌 넷제로 커넥션’

페이지 정보

작성자 bems 댓글 0건 조회 82회 작성일 24-06-24 17:38

본문

탄소 감축 길 여는 ‘글로벌 넷제로 커넥션’
 - 7개국 정부 인사·60여 국내외 기업들 한국에 모여 국제감축 기회 모색
 - 캄보디아·방글라데시와 양해각서… 이달 들어 세 번째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는 6.24.(월)∼25.(화) 서울에서 ‘2024 글로벌 넷제로 커넥션(Global Net Zero Connection 2024)’ 행사를 개최하고, 캄보디아, 방글라데시 등 7개국과 온실가스 국제감축 협력방안을 논의한다.
  * 캄보디아, 방글라데시, 라오스, 케냐, 가나, 스리랑카, 우즈베키스탄

동 행사는 온실가스 국제감축을 촉진하기 위해 △국가별 정책 등을 공유하는 포럼, △기업 간 1:1 사업 상담회, △정부 간 양자회의 등으로 이루어지며, 7개국 정부기관과 60여개 국내·외 기업이 참가한다.
  * (참여기업) GS에너지, LX인터, SK E&S, SK TI, 한화솔루션, 한국지역난방공사, 동서ㆍ서부발전 등

정인교 통상교섭본부장은 환영사를 통해 온실가스 감축이라는 전 지구적 목표 달성을 위하여 한국과 온실가스 감축 협력 강화 및 공동사업 발굴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협력국들의 제도 수립, 역량강화 등 필요한 부분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산업통상자원부는 베트남(‘23.6), 인도네시아(’24.6)에 이어 캄보디아 환경부, 방글라데시 환경산림기후변화부와 온실가스 국제감축 협력 양해각서(MOU)를 각각 체결한다. 양해각서의 주요내용은 상대국과 온실가스 감축 사업을 발굴하고, 감축실적 이전을 위한 절차·기준 등을 개발한다는 것이다. 정 본부장은 양해각서 체결로 상대국의 탄소중립에 기여하고 우리기업들의 사업 투자 불확실성을 줄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산업부는 지난해부터 국제감축 시범사업 4건을 운영 중이고, 올해에는 추가 시범사업 뿐만 아니라 타당성 조사 사업도 지원할 계획이다.
 * ‘23년도 산업부 지원사업: 설치지원 4건(베트남 3, 우즈벡 1)
(우 08504) 서울시 금천구 서부샛길 606 대성디폴리스 B동 2708호(가산동 543-1)
Tel. 02-6092-1115~7 | Fax. 02-861-9913
Copyrightⓒ한국EMS협회. All rights reserved. ETC